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현재 위치
  1. 게시판
  2. 식물정보

식물정보

식물정보

게시판 상세
제목 실내 미세먼지, 파키라 등 공기정화식물로 해결
작성자 꿈쟁이 (ip:)
  • 평점 0점  
  • 작성일 2019-06-28 09:11:14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2


시도 때도 없이 불어 닥치는 미세먼지 때문에 공기청정기에, 공기정화식물까지 필수품이 된 요즘이다.

하지만 친환경적인 공기정화식물에 대한 효과에 대해서는 반신반의했던 것이 사실.


최근 농촌진흥청이 지난 4년간의 연구 결과를 토대로 화분 3~5개면

실내 초미세먼지를 20% 가까이 줄일 수 있다고 발표했다.

공기정화식물의 효과가 과학적으로 입증된 것이다.



공기정화식물의 실제 미세먼지 제거 효과는?

농촌진흥청 연구팀은 챔버에 입자의 지름이 10㎍ 이하인 미세먼지(PM 10)를 공기 중으로 날려

3시간 둔 후 가라앉은 큰 입자는 제외하고 초미세먼지(PM 2.5) 300㎍/㎥ 농도의 밀폐된 방을 만든 뒤


한쪽에는 식물을 놓고, 다른 한쪽에는 아무것도 두지 않고 4시간 동안 미세먼지 농도 변화를 조사했다.

4시간은 식물이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광합성 특성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는 시간이다.





그 결과 미세먼지를 눈으로 볼 수 있는 가시화 기기를 이용해 식물이 있는 방에서 초미세먼지가 줄어든 것을 확인했다.

특히 초미세먼지를 없애는 데 효과적인 식물은 잎 면적 1㎡ 크기의 식물이 4시간 동안 줄어든 초미세먼지 양을 기준으로

 파키라(155.8㎍/㎥), 백량금(142.0㎍/㎥), 멕시코소철(140.4㎍/㎥), 박쥐란(133. ㎍/㎥), 율마(111.5 ㎍/㎥) 등 5종으로 확인됐다.


또 20㎡의 거실에 필요한 화분 개수는 순서대로 3.4개, 3.7개, 3.8개, 4개, 4.7개가 권장됐다.

 연구팀은 미세먼지 저감 효율은 좋으면서도 시중에서 구하기 쉽고 실내에서 키우기 쉬운 식물로 선발했다고 밝혔다.



공기정화식물 효과, 화분 3~5개가 초미세먼지 20% 줄여

초미세먼지 ‘나쁨(55㎍/㎥)’인 날을 기준으로 20㎡의 거실에 잎 면적 1㎡의 화분 3~5개를 두면 4시간 동안 초미세먼지를 20% 정도 줄일 수 있다.

20㎡는 약 6평 정도로 대개 25평 아파트의 주방과 거실을 합한 면적이며, 면적 1㎡의 화분 크기는 식물 높이가 1m 정도이다.

연구팀은 생활공간에 공간 부피 대비 2%의 식물을 넣으면 12~25%의 미세먼지가 줄어들기에 기준을 20%로 잡고 적합한 식물 수를 조사했다고 밝혔다.



미세먼지를 줄이는 식물에는 어떤 특징이 있을까?

전자현미경으로 잎을 관찰한 결과,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효율적인 식물의 잎 뒷면은 주름 형태였고,

보통인 식물은 매끈한 형태, 효율이 낮은 식물은 표면에 잔털이 많은 것으로 확인됐다.

잔털은 전기적인 현상으로 미세먼지 흡착이 어려운 것으로 추정된다.




미세먼지를 줄이는 식물 탑 5의 특징과 종류는 아래 기사를 참고 해주세요.
[출처] : https://www.hidoc.co.kr/healthstory/news/C0000457156 | 하이닥

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 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

INSTAGRAM @ 인스타그램 아이디

TODAY'S
ITEMS

     

    CUSTOMER CENTER

    BANK INFO

    • 예금주